본문 바로가기 주메뉴

분야별정보


  • 분야별정보
  • 재난안전정보

화생방테러

아름다운 문화터전 별의도시 Star영천!
깨끗한 시정, 잘사는 영천을 소개합니다.

화생방 테러사건 발생시(행동요령 및 준수사항)

  • 사제 폭발물이나 의심스런 소포를 발견하면 만지거나 이동ㆍ개봉ㆍ전선 절단이나 열에 노출시키지 말고, 가까운 경찰관서나 군부대에 즉시 신고ㆍ처리토록 한다.
  • 폭파 협박 전화가 걸려오면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전화를 받고, 국가 주요시설이나 다중이용 시설에 근무하는 종사자들은 먼저 시설 내에 있는 사람들을 대피 시킨 후 관계기관에 신고한다.
  • 유독가스가 살포되면 먼저 방독면이나 물수건, 마스크, 비닐 등을 이용하여 호흡기 보호와 피부의 노출을 방지하고 오염 환자 발생시 신속하게 의료기관에 후송하여 전문치료를 받도록 한다.
  • 탄저균ㆍ페스트ㆍ콜레라 등 세균무기의 공격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음식물을 익혀 먹거나 의심스런 지역에 대한 소독을 강화하고 오염이 된 경우 백신ㆍ항생제 등을 이용한 전문치료를 받도록 한다.
  • 방사능 누출은 인간의 오감으로는 감지가 불가능하여 경찰이나 소방서에서 3 ∼ 5분 간격으로 사이렌을 이용 비상 발령을 하게 되는데 이때에는 가급적 외출을 금지하고 안전한 장소(실내 등)로 신속히 대피해야 한다.
  • e-mail 폭탄이나 해킹 등 사이버 테러는 사전 예측이 어렵기 때문에 모르는 사람으로부터 메일이 올 경우 일단 수신을 거부하고, 피해가 발생할 경우에는 관계기관의 도움을 받아 처리한다.

테러ㆍ화재 등 재난발생시 [대형ㆍ고층건물에서의 주민 대피행동요령]

  • 대피할 때는 나 혼자만의 안전을 위해 서둘러서 밖으로 뛰어 나가면 한꺼번에 많은 사람이 대피함으로 인한 압사사고 등으로 오히려 탈출이 늦어지거나 불가능해 질 수도 있으므로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차례대로 줄지어 신속히 지상으로 대피한다.
  • 재난발생시 건물의 엘리베이터를 타는 것은 매우 위험하므로 비상계단 등을 이용한다. 정전으로 엘리베이터가 작동을 멈출 수 있음.
  • 다급하다 하여 창문으로 무작정 뛰어 내리지 말고, 이동시에는 벽돌ㆍ유리 및 파괴된 건축물 파편으로 인한 안전사고 위험에 유의한다.
  • 가급적 지상으로 대피하여야 하지만 내려가는 계단이 막혔을 경우 옥상으로 탈출하여 외부의 도움을 요청한다.
  • 지상에 도착하더라도 건물붕괴의 후폭풍 등을 감안하여 견고한 외벽을 따라 대피하되, 건물높이 2배 이상의 거리로 벗어난다.
  • 불이나면 침착하게 119등에 신고를 하고 소화기 및 물을 이용 화재 진화에 노력한다. 전기화재시 감전위험이 있기 때문에 물을 사용하면 안됨
  • 119에 신고를 할 때에는 침착하게 "00동 00번지 00건물 00층에 불이 났다" 고 말하고 전화번호를 알려준다.
  • 사무실 문밖에서“불이야”하는 소리가 들린다고 해서 문을 확 열어서는 안 되며, 문밖의 불길이 산소를 찾아 갑자기 내부로 들이 닥칠 수 있기 때문으로 몸을 문 뒤로 숨기고 천천히 열도록 한다.
  • 문의 손잡이가 뜨거울 때는 복도의 불길이 세다는 증거이므로 문을 열지 말고, 문틈을 막고 문 주변에 물을 뿌린 다음 창문을 열고 구조를 기다린다.
  • 복도를 빠져나갈 수 있다고 해도 유독가스가 차있을 수도 있기 때문에 함부로 뛰어서는 안된다.
  • 가스는 천장부터 차기 때문에 바닥에서 20㎝정도까지는 공기가 남아 있으므로 납작 엎드려서 젖은 수건으로 코와 입을 막고 기어서 대피한다.
  • 옷에 불이 붙으면 이리저리 도망 다니지 말고 이불담요 등으로 감싸거나 바닥에 누워 뒹굴면서 손으로 두드려 끈다.
  • 비상계단을 내려갈 때는 불이 난 곳의 반대 방향인지 확인한다.
  • 갇히면 빠져나오기 힘들기 때문에 화장실이나 막다른 곳으로 가서도 안된다.
  • 아래층에 불이나 1층으로 빠져나갈 수 없으면 옥상이나 창가 등 숨을 쉴 수 있는 곳으로 대피해 구조를 기다린다.
  • 만약 높은 곳에 고립되면 뛰어내리지 말고 각 종 수단을 동원해 자기가 있는 곳을 알린다.
  • 차량을 이용 대피하려고 주차장으로 가지 말고 곧바로 지상으로 대피한다.
  • 돈이나 기타 귀중품에 연연하지 말고 대피를 최우선으로 한다.
  • 유도요원이 있을 경우 유도에 따라 대피하여야 하며, 복구요원이 도착하였을 경우 사상자 위치를 안내하고 복구요원의 신속한 진입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길을 비켜 준다.
  • 개인행동은 자제하고 가급적 2인 이상이 함께 안전지역으로 이동하며, 만약 노약자ㆍ 어린이 등이 있을 경우 먼저 대피시킨다.
  • 테러위협 등 유언비어로 인한 공포분위기 조성 등에 현혹되지 말고 정부의 지시에 따라 침착하고 신속하게 행동한다.

관리담당 [총무과] 민방위담당 054)330-6151

현재 페이지의 정보 및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